17일 SBS 드라마 '사랑은 방울방울'에서 오회장(김예령)은 우혁(강은탁)과 방울(왕지혜)를 따로 불러서 두 사람의 의사를 다시 물은후에 만남을 허락한다.

우혁과 방울의 교제 허락 소식을 오회장에게 듣고 놀라는 채린. SBS 사랑은 방울방울 화면 캡처

파티가 다 끝나고 늦은 시간에도 주방에서 혼자 술을 마시는 순복(선우은숙)을 본 방울(왕지혜)은 왜 안 주무시냐고 묻고, 손복은 잠이 안오네! 막상 오늘 허락을 받았다고 하니 마냥 기쁘지만은 않다고 솔직하게 얘기한다.

한편 우혁(강은탁)은 강비서 상철(김민수)에게 직영점을 내어 주겠다고 하고, 오회장(김예령)은 영숙(김혜리)과 채린(공현주)이 함께 한 자리에서 두 사람 교제를 허락했다고 얘기하고 채린은 너무 놀라워 하는데...

사랑은 방울방울은 한 여자가 연인의 심장을 이식 받은 남자를 만나 사랑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이다.

사랑은 방울방울은 평일 오후 7시 20분 SBS에서 방영된다.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