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수위 실천 과제에서 나온 병사 월급 200만원 내용 2025년으로 그것도 금융 프로그램 포함 해서다
인수위 실천 과제에서 나온 병사 월급 200만원 내용 2025년으로 그것도 금융 프로그램 포함 해서다

(서울일보/김병건 기자) 대통령직인수위원회는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대선 기간 약속한 '병사 월급 200만원' 공약이 국정과제에 '실천과제'로 포함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인수위는 인수위 출입 언론사들에게 “병사 월급 200만 원 지급 관련 당선인의 의지는 변함이 없으며 국정과제 '군 복무가 자랑스러운 나라 실현' 아래 실천과제로 명기돼 있다”라며 일부 언론에서 ‘병사 월급 200만 원 공약이 빠졌다’ 보도는 사실과 다르다"라고 밝혔다. 

서울일보 확인 결과 인수위 국정 과제 110개 중 108번째에 병사 월급 200만원이 설정되어 있다. 3일 발표된 인수위 국정과제에서는 병사 월급 200만원은 2025년에 병장에 한하고 그것 또한 목돈 지급 등의 방식을 통한 간접 지원 방신인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종섭 국방부 장관 후보자는 4일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김병주 의원의 관련 질의에 “적극적으로 추진하려고 많은 고민을 했는데 재정 여건이 여의치 않아 일부 점진적으로 증액시키는 것으로 조정했다”라고 대답하였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역시 4일 “‘병사 월급 200만원 즉시 시행’이 '2025년까지 단계적 인상'으로 조정된 것은 대통령직 인수위가 문재인 정부가 남긴 적자재정의 세부 사항을 보고 내린 고육지책이겠지만 안타깝다"라고 최고회의 모두 발언을 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난리가 났다. 일부 20대 남자들은 윤당선을 성토하는 목소리도 있고 여가부를 폐지하면 되는 것 아니냐는 의견 심지어 그것을 믿었냐는 비아냥 까지 다양한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