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최윤지 기자
사진 / 최윤지 기자

여름꽃의 철이 도래했음을 알려주며 탐스런 나리꽃이 화사하게 피어 눈길을 끈다.

여름 꽃은 이르고 봄꽃은 저무러서 딱히 볼 꽃도 마땅치 않은 여의도 중안공원 중앙연못에 피어준 나리 꽃은 꽃에 고푼 눈을 호사롭게 해주고 있다.

나리꽃은 주로 7월부터 피는데 요즘은 개화가 빨라졌다. 나리꽃 백합꽃 색갈은 다르나  같은 꽃이며 흰꽃은 백합, 노랑, 주황, 빨강,등은 나리꽃이라고 부른다.

꽃말은 순결 영원한사랑이다.

 사진 / 최윤지 기자
 사진 / 최윤지 기자
 사진 / 최윤지 기자
 사진 / 최윤지 기자
 사진 / 최윤지 기자
 사진 / 최윤지 기자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