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2' 진 양지은(사진=린브랜딩 제공)

(김흥수 기자) '미스트롯2' 진 양지은이 조영수와 손잡는다.

3일 소속사 린브랜딩은 양지은이 조영수가 프로듀싱한 곡으로 오는 14일 가요계에 정식으로 데뷔한다고 밝혔다.

양지은은 14일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2(이하 미스트롯2)' 우승 특전곡을 발표한다. 장르를 넘나드는 K팝 히트 메이커 조영수가 프로듀싱을 맡아 양지은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맞춤형 곡 탄생을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특히 양지은은 조영수와 만난 자리에서 자신의 데뷔곡을 들은 후 감동적인 멜로디와 진심이 담긴 가사에 감명받아 뜨거운 눈물을 펑펑 흘렸다는 후문이다.

소속사는 "양지은의 데뷔곡은 특유의 한이 서린 목소리가 잘 드러난 곡"이라며 "양지은이 그간 묵직하면서도 가슴을 울리는 가창력으로 전 국민적인 사랑을 받았던 만큼 신곡에도 많은 기대를 해달라"고 당부했다.

양지은은 '미스트롯2'에서 탈락 후 준결승에 합류, 우승까지 차지하며 '기적의 신데렐라'가 됐다. 최근에는 '내 딸 하자', '화요청백전'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 중이다.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