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봉곤 훈장-김다현 자매 힐링 콘서트 (사진/연천군청)
김봉곤 훈장-김다현 자매 힐링 콘서트 (사진/연천군청)

(서울일보/김광묵 기자) 국악자매 언니 김도현과 보이스트롯 등에서 활약해 결승전까지 진출한 국악트롯요정 김다현, 청학동 훈장의 김봉곤 훈장 가족이 연천수레울아트홀 무대에 오른다.

연천군시설관리공단은 20일 오후 3시, 7시 연천수레울아트홀에서 김봉곤 훈장과 김다현 자매의 가족 힐링 콘서트를 연다.

이번 공연은 김봉곤 훈장의 미니강연과 국악자매 김다현, 김도현과 퓨전 걸그룹 파스텔걸스의 시원한 판소리와 트로트를 맛볼 수 있는 콘서트이다.

티켓가격은 착한할인 50% 적용된 가격으로 1층 3만원 2층 2만원으로 48개월 이상 관람이 가능하다. 착한할인이란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극복하고 안정된 생활권을 만들어갈 수 있도록 관람료를 한시적으로 감면하는 것이다.

연천군시설관리공단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관람객 방역수칙 준수 및 동반자(최대4인) 외 거리두기로 진행하고 공연장 방역도 실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