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비트인터렉티브 제공)

(서울일보/김흥수 기자) 포레스텔라(Forestella)가 전국투어 앙코르 콘서트로 다시 서울 관객들과 만난다.

포레스텔라는 27일과 28일 양일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2022 포레스텔라 전국투어 콘서트 - 더 비기닝 : 월드 트리 인 서울 앙코르(The Beginning : World Tree in Seoul ENCORE)'를 개최한다.

6월 같은 장소에서 서울 공연으로 2022 전국투어 '더 비기닝 : 월드 트리(The Beginning : World Tree)'를 시작한 포레스텔라는 부산, 고양, 전주 공연으로 그 열기를 이어갔다. 8월에는 수원과 대구 공연도 앞두고 있다.

'더 비기닝 : 월드 트리(The Beginning : World Tree)' 전국투어는 5월 발매된 포레스텔라의 첫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세이브 아워 라이브즈(Save our lives)'를 비롯해 다양한 신곡과 무대를 만날 수 있는 공연이다.

포레스텔라는 첫 번째 미니앨범 '더 비기닝 : 월드 트리(The Beginning : World Tree)'와 동명의 전국투어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 왕중왕전 5연속 우승이라는 기록을 달성했다.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