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난구조 훈련중인 태안소방서 구조대와 119시민수상구조대. (사진/태안소방서) 
수난구조 훈련중인 태안소방서 구조대와 119시민수상구조대. (사진/태안소방서) 

(서울일보/정진석 기자) 태안소방서는 장마가 끝나고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아 물놀이를 찾는 피서객이 증가하면서 물놀이 사고 예방을 위해 각별한 주의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무더운 여름철에는 휴가 등 외부 활동이 증가하고 익숙하지 않은 타지에서 물놀이를 즐기는 경우가 많아 예상하지 못한 사고가 빈번히 발생한다. 이에 소방서는 물놀이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수칙을 안내하고 있다.

주요 안전수칙에는 물놀이 전 준비운동, 깊이를 가늠하기 어려운 계곡, 하천 등에서는 물놀이 금지, 구명조끼 착용, 음주ㆍ나홀로 수영 금지, 입수 금지구역 출입 금지 등이 있다.

이종우 현장대응단장은 “잠깐의 방심으로 물놀이 안전사고가 빈번히 발생한다”며 “안전한 휴가를 즐길 수 있도록 물놀이 안전수칙을 꼭 준수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