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이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가 발표한 ‘2022 매니페스토 약속대상’에서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 (사진/안양시청)
최대호 안양시장이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가 발표한 ‘2022 매니페스토 약속대상’에서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 (사진/안양시청)

(서울일보/김춘식 기자) 최대호 안양시장이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가 발표한 ‘2022 매니페스토 약속대상’에서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

4일 안양시에 따르면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이하 매니페스토본부)는 지난 6월 1일부터 7월 8일까지 전국 226개 기초자치단체 후보 모두를 대상으로 당시의 예비 후보자 홍보물, 예비 후보자 공약집, 선거공약서, 선거공보 등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매니페스토본부는 목표(구체성) 10점, 우선순위(명확성) 10점, 이행절차(체계성) 10점 , 이행기간(합리성) 10점, 재원조달방안(안정성) 10점 등의 평가항목을 종합하여 지난 2일 최 시장이 최우수 기초자치단체장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최 시장은 “‘매니페스토 약속대상’은 민선 8기 공약이 시민의 입장에서 시민과 얼마큼 소통하고 선거공약서에 반영되었는지를 평가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시민과 소통하며 시민의 뜻으로 만든 공약들을 앞으로 확실하게 이행하고 중단없는 안양발전을 위해 나아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 시장은 지난 민선 7기 GTX-C노선 인덕원역 정차, 함백산 추모공원 개원, 청년창업펀드 921억원 조성 등 안양 발전에 정진했으며, 시민과의 약속인 공약이행을 차질 없이 추진해 112개 공약사업에 공약이행률 91%를 달성했다.

앞서 3월 ‘2022. 민선 7기 전국 기초단체장 공약이행 및 정보공개 평가’에서도 최고등급(SA등급)을 수상한 바 있다. 매니페스토본부의 공약평가에서 올해만 두 번째 수상이다.

한편 안양시는 현재 추진 중인 공약사항에 시민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고자 미래비전특별위원회를 6월 14일부터 7월 8일까지 운영했으며, 보다 심도 있는 공약 검토를 위해 전문가, 시민으로 구성된 ‘더 행복한 안양기획단’을 7월 12일부터 8월 말까지 운영하는 등 공약의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이행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