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도유림 관리실태 현장 점검 (사진/경기의회)
경기도의회, 도유림 관리실태 현장 점검 (사진/경기의회)

(서울일보/배태식 기자)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국민의힘, 포천2)는 27일부터 28일까지 도유림 관리실태 등 현장 점검을 위해 경기도 잣향기푸른숲, 포천 아쿠아스마트팜, 국립수목원을 방문한다.

27일 농정해양위원회 위원들은 잣향기푸른숲을 방문해 홍두선 경기도 산림환경연구소장으로부터 숲 운영 현황을 보고받고, 힐링센터·치유숲길·목공방·유아숲체험장 등 산림체험 시설 및 프로그램을 둘러보는 시간을 가졌다.

경기도 잣향기푸른숲은 경기도 가평군 상면 일대 축령산과 서리산 자락에 있는 산림휴양 공간으로서, 수령 80년 이상의 잣나무들이 국내 최대로 분포하고 있는 곳으로 알려져 있다.

김성남 위원장은 “남부, 북부로 나눠져 있는 도유림의 효율적인 관리를 위하여 산림환경연구소의 기능을 남, 북부로 이원화 시키는 것이 바람직하겠다”면서 “앞으로도 도민의 휴식과 건강 증진에 기여하는 휴양 공간으로서 역할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저작권자 © 서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